Lifestyle

‘파친코’ 드라마 인기에 원작 소설도 날개


애플TV+의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의 인기에 힘입어 원작소설을 찾는 독자도 크게 늘고 있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은 2018년 출간된 원작소설 ‘파친코’ 1·2권 판매량이 최근 1주일(22∼29일) 사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5.2배 늘었다고 31일 밝혔다.

이 작품은 소설 분야 베스트셀러 1·2위, 종합 베스트셀러 3·4위에 각각 올랐다. 구매층은 40대 독자가 전체의 37.9%를 차지했다.

재미교포인 이민진 작가가 쓴 ‘파친코’는 일제강점기 부산 영도에서 일본 오사카로 건너가 4대에 걸쳐 살아온 재일 한국인들의 파란만장한 사연을 담은 소설이다. 2017년 미국에서 출간돼 전미도서상 최종 후보작에 오르고 뉴욕타임스 USA투데이, BBC ‘올해의 책’에 꼽히는 등 화제를 모았다.

윤여정, 이민호 등이 출연한 드라마는 1000억원의 제작비를 투입한 대작으로 지난 25일 애플TV+에 공개됐다. 지난 30일 국내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통합 순위에서 1위를 차지하며 호평을 받고 있다.

[서울=뉴시스]



Supply hyper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