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style

와인나라, 고흥군과 상생 위한 식재료 공급 업무협약


전남 고흥산 농수축특산물 활성화 추진

와인나라 무드서울·사브서울 고흥산 식재료 활용

종합주류기업 아영FBC는 리테일 브랜드 ‘와인나라’가 전라남도 고흥군과 상호협력을 통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기반 도농교류 상생협력을 위한 고흥산 식재료 공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업무협약에 따라 와인나라와 고흥군은 ESG 기반 도농교류와 지자체 로컬푸드 세계화, 관광교류, 식문화개발 등을 위한 홍보, 마케팅, 유통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와인나라는 고흥산 농수특산물 및 가공품을 활용한 메뉴개발과 지속적인 식재료 사용, 상품 브랜딩, 커머스 개발, 콘텐츠 개발, 미디어 마케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권휴 와인나라 대표는 “와인나라가 운영 중인 무드서울과 사브서울 대표 메뉴로 품질이 우수한 고흥의 식재료를 매일 직송받아 방문객들에게 제공한다”며 “이번 업무협약이 기업과 지자체간 성공적인 ESG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Supply hyper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